인터엑스, 제조 AI 솔루션 개발… OCI정보통신과 MOU 체결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제조 인공지능(AI) 및 자율공장 전문기업 인터엑스(INTERX, 대표 박정윤)는 경영혁신 솔루션 제공 기업 OCI정보통신(대표 김광호)과 OCI정보통신 본사에서 제조 AI 공동 솔루션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인터엑스 박정윤 대표, OCI정보통신 김광호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업무협약은 제조 AI 공동 솔루션 개발 협력을 기반으로 한 제조 산업의 디지털 혁신과 발전을 위해 마련됐다.

양사는 전략적 협력을 통해 제조 산업에 지능형 기술을 접목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에 각자의 전문성과 기술력을 결합해 고객들에게 현대적이고 최적화된 AI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AI 분석 및 공정 최적화 서비스(Industry AI) 플랫폼 운영 △제조기업 고객 대상 공동 사업발굴 △OnMES/OnERP와 Industry AI 결합을 위한 공동 기술 개발 △기타 상호 협력이 필요한 사항 등 다양한 협력을 약속했다.

박정윤 인터엑스 대표는 “이번 협력은 두 회사가 서로의 강점과 기술을 결합해 제조 산업에 혁신적인 AI 솔루션을 제공하는 새로운 도약을 이끌어내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단순한 MOU가 아닌 꾸준한 상생협력을 통해 10년 후 돌아봤을 때 양사에게 도움이 되는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김광호 OCI정보통신 대표는 “두 회사의 혁신적인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최상의 가치를 제공해 산업 생태계의 디지털 변화와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의 계획을 밝혔다.

OCI정보통신은 경영혁신 솔루션 OnERP를 통해 기업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고객 니즈에 맞는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쌓은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시스템 운영, 정보통신 인프라 구축,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인터엑스는 제조 AI & 자율공장 전문기업으로 AI와 빅데이터 분석에 기반한 제조 공정 최적화 기술과 자율공장 운영 서비스를 제공 중에 있다. 최근 LS일렉트릭, KG-ICT에 이어 OCI정보통신과 MOU를 체결하며 다양한 성장 발판을 마련했다. 아기 유니콘과 글로벌 ICT 예비 유니콘으로 선정되며 글로벌 가능성도 인정받고 있다.

인터엑스 소개

인터엑스는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제조공정 최적화 기술과 자율공장 운영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국내 제조업 분야 AI 시스템 구축 실적을 많이 보유하고 있을 뿐 아니라 대·중견·중소 기업까지 확장 가능한 기술 및 서비스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기존의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가 단순히 데이터를 나열하고 시각화하는 것에 그쳤다면 인터엑스가 자랑하는 제조 AI & 자율공장 서비스는 기업이 보유한 빅데이터를 분석·시각화하는 것은 물론, 효과적인 생산의사 결정, 빠른 실행과 문제 개선, 이슈에 대한 사전 대응이 가능하다. 또한 디지털 트윈 플랫폼 ‘INTERX.DT’는 가상의 공간에서 설비 현황 직접 모니터링이 가능해 더욱 정교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언론연락처: 인터엑스 마케팅팀 송진우 매니저 02-1833-877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