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레그라®정 120mg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대상’ 알레르기 비염 증상 완화제 부문서 2년 연속 수상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사노피 한국법인(이하 사노피)의 알레르기 비염 일반의약품 알레그라(Allegra)®가 알레르기 비염 증상 완화제 부문에서 2년 연속 ‘소비자가 뽑은 올해의 브랜드’로 선정됐다. 3세대 항히스타민제 펙소페나딘을 주성분으로 해, 효과는 빠르고 졸음 부작용은 최소화한 특징을 내세우며, 출시 2년 차에 소비자와 약사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은 결과다.

올해 5월 질병관리청 보도자료에 따르면, 1998년~2020년 새 알레르기 비염을 진단받은 환자는 18배나 증가했다. 우리나라 성인 10명 중 2명꼴인 18.8%가 알레르기 비염 진단을 받은 적이 있을 정도로 알레르기 비염은 흔한 질환으로 손꼽힌다. 일교차가 크고 황사나 미세먼지가 많은 환절기가 되면서 알레르기 비염을 겪는 사람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계절성 알레르기 비염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가 환절기인 9월에 가장 많다. ‘알레르기 비염’은 대표적으로 집먼지진드기, 꽃가루, 동물의 털과 비듬, 약물 등의 항원을 코로 흡입하게 됐을 때 콧속 비강의 점막이 과민반응을 일으키는 경우를 말한다. 주요 증상으로는 연속적으로 일어나는 코막힘, 재채기, 맑은 콧물, 눈·코 가려움증 등이 있다. 이 외에도 눈 충혈, 두통, 후각 감퇴 등의 증상이 동반될 수 있으며 합병증으로 결막염, 인후두염 등이 발생할 수 있다.

알레르기 비염은 감기와 달리 열이 나지 않으며 2주 이상 증상이 반복되며 지속되는 것이 특징이다. 알레르기 비염 증상이 장기화될 경우 수면장애나 학습장애, 업무능력의 저하로 이어지며 생활의 질을 크게 떨어뜨릴 수 있어 알레르기질환은 효과가 입증된 치료 방법으로 적절히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러한 점에서 사노피의 알레르기 비염 약 알레그라(Allegra)®가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알레그라®정 120mg은 알레르기 비염 증상을 효과적으로 완화해 주는 알레르기 비염 일반의약품이다. 졸음은 줄이고 효과는 빠르게 나타나는 3세대 항히스타민제 펙소페나딘을 주성분으로 하는 점이 특징이다. 약효는 약 24시간 동안 지속돼, 야외활동이 급작스럽게 증가하는 9월에도 알레르기 비염으로부터 자유롭고 편안한 일상생활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한편 최근 알레그라®는 ‘알레르기로부터 자유롭게!’ 신규 소비자 캠페인을 전개했다. 해당 캠페인에서는 △알레르기로부터 자유롭게 △가장 나다운 순간이 계속되도록 광고 문구를 통해 알레르기 비염으로부터 방해받지 않는 ‘나다운 삶’을 지속하는 브랜드 키 메시지를 소비자에게 전달한다. 1일 TV 및 공식 유튜브를 통해 캠페인 영상 7종이 공개됐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알레그라® 브랜드 홈페이지 (https://www.allegra.com/ko-kr/)를 리뉴얼 오픈하며 본격적인 온라인 마케팅을 강화하고 소비자와 소통할 계획이다. 그뿐만 아니라 유튜브 인플루언서와 협업한 유쾌하고 임팩트 있는 바이럴 콘텐츠도 9월 중 선보일 예정이다.

사노피는 가을 환절기가 시작되며 이미 알레르기 비염 질환으로 일상생활에 불편함을 겪는 분들이 많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알레그라®정 120mg은 졸음 부작용은 줄이고 효과가 빠르게 나타나는 3세대 항히스타민제 펙소페나딘을 주성분으로 해 알레르기 비염이 가장 극심한 가을 환절기에 효과적으로 증상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언론연락처: 사노피(알레그라) 홍보대행 피알게이트 신정원 AE 02 792-26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