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의성군 주최 ‘제14회 전국가양주주인선발대회’ 성료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우리나라 가양주(家釀酒, 집에서 빚은 술) 주인(酒人)을 선발하는 ‘제14회 전국가양주주인선발대회 본선 경연’이 의성군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9월 9일(토) 개최됐다. 이번 대회는 의성군이 주최하고, 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가 주관했다.

의성군에서 두 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80명의 본선 입상자가 참여한 가운데 열띤 본선 경연이 치러졌다.

이번 대회에는 총 256명이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열렸으며, 예선 심사를 통해 선발된 80명이 의성진쌀로 빚은 술을 선보였다. 한국식품연구원 전문가 및 우리술교육 훈련기관장 등 전통주 전문가 10명이 심사위원으로 나서 외관 10, 향 30, 맛 30, 종합적 기호도 30점 등 총 100점 만점으로 평가해 19명을 최종 선정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이승학씨가 대상(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상금 300만원)으로 선정됐고, 총 19명이 상금 1220만원의 주인공이 됐다. 시상식에서는 대회 수상자와 김주수 의성군수 및 도의원 군의원 등 30여명의 내빈이 참석해 가양주주인선발대회 수상자들을 축하했다.

또 역대 수상자 15명이 참여해 의성마늘, 사과, 자두, 복숭아, 산수유 등 5개 의성 농산물로 빚은 탁주, 약주 테이스팅 시음회를 진행해 많은 사람의 관심을 끌었다. 이 밖에 막걸리 빚기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 행사장을 찾은 사람들이 전통주를 통해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전국 가양주주인선발대회는 2010년 쌀 소비 촉진과 전통주 소비 확산을 목표로 시작한 이래 국내 최대 규모, 최고 권위의 전통주 경연대회로 성장했다. 그동안 1805명이 참가해 177명의 수상자를 배출하며, 전통주 문화의 저변 확대와 가양주에 대한 인식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의성군은 이번 가양주 경연대회는 의성의 우수한 의성진쌀 및 각종 농산물 소비 확산을 위해 개최했다며, 앞으로 의성진쌀과 마늘·사과 등 의성 농특산물을 이용한 다양한 전통주 개발과 가공식품 개발을 통해 의성 농식품의 경쟁력 강화에 힘써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수상자들의 의성군 창업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의성쌀로 만든 전통주가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 소개

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는 도시와 농촌이 함께 사는 새로운 도농문화 창출을 위해 NGO 활동가, 문화예술인, 홍보 마케팅 전문가, 농업인, 콘텐츠 기획가 등이 뜻을 모아 참여하는 유기적인 전문가 그룹이다. 농촌과 도시가 단순한 생산과 소비의 관계가 아닌 서로 어우러진 생태적 생산과 올바른 소비를 할 수 있도록 문화 콘텐츠를 개발해 확장·보급하는 일을 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 기획팀 박건용 팀장 070-4205-1233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