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쉐린 가이드 서울-컬리 ‘미쉐린 스타 하트 위크’ 성료… 셰프들과 미식을 통한 나눔의 가치 확산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세계적인 레스토랑 가이드 미쉐린 가이드 서울이 공식 파트너사인 컬리와 함께 청소년들과 소비자들에게 특별한 미식 경험을 나누는 ‘미쉐린 스타 하트 위크’ 이벤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미쉐린 스타 하트 위크는 미쉐린 가이드 서울과 컬리가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하고 더 많은 소비자에게 미식의 즐거움을 공유하고자 마련한 이벤트다. ‘멘토링 클래스’와 ‘피크닉 행사’로 구성된 이번 행사는 14곳의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3 스타 레스토랑이 참여한 가운데 5월 10일(수)~14일(일)까지 5일간 서울숲에 위치한 컬리의 체험형 문화 공간 ‘오프컬리’에서 진행됐다.

5월 10~11일 이틀간 셰프들의 재능기부로 진행된 멘토링 클래스에서 ‘솔밤’ 엄태준 셰프와 ‘스와니예’ 이준 셰프는 월드비전이 선발한 16여 명의 ‘꿈꾸는아이들’ 청소년과 진로와 요리에 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또한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셰프의 추억이 담긴 메뉴’를 학생들과 함께 시연한 후, 서울숲 공원에서 함께 시연한 요리를 맛보며 뜻깊은 대화를 나눴다.

이번 멘토링 클래스에 참여한 학생은 멋진 공간에서 저희를 위해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주셔서 마치 어린이날로 돌아간 기분이었다며, 유명 셰프님과 만나 꿈에 대한 조언을 듣고 평소 궁금했던 진로에 대해 질문할 수 있어 꿈에 한 발짝 더 가까워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5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 동안 진행된 피크닉 행사에는 △강민철 레스토랑 △라망 시크레 △모수 △무오키 △밍글스 △소울 △에빗 △윤서울 △이타닉 가든 △일판 △주옥 △코자차(가나다순) 등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23 스타 레스토랑에서 참여해 ‘셰프의 추억이 담긴 메뉴’를 테마로 한 ‘피크닉 도시락 세트’를 선보였다.

피크닉 행사에 참여한 ‘주옥’ 신창호 셰프는 “어린 시절 어머니가 해 주신 음식은 지금 제가 하고 있는 요리의 밑거름이 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번 행사를 통해 더 많은 분과 어머니와의 행복했던 추억을 공유할 수 있어 감회가 새로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사전 예약을 통해 오프컬리 현장에서 피크닉 도시락을 픽업할 수 있는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1일 20명 한정으로 미쉐린 스타 레스토랑의 셰프가 직접 요리를 소개하는 ‘스페셜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스페셜 프로그램에 참여한 소비자들은 셰프들이 직접 현장에서 준비한 핑거 푸드와 와인을 맛보며 ‘소울’ 김희은 셰프와 윤대현 셰프, ‘윤서울’ 김도윤 셰프, ‘이타닉 가든’ 손종원 셰프를 만나고 준비된 메뉴와 재료, 셰프의 철학 등 깊이 있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스페셜 프로그램에 참석한 한 소비자는 셰프와 이렇게 직접 만나 요리에 대한 설명을 듣고 맛볼 수 있어 흥미로운 경험이었고, 가보고 싶던 미쉐린 스타 레스토랑의 요리를 색다른 방법으로 맛볼 수 있어 즐거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미쉐린 스타 셰프의 멘토링 프로그램’에 재능 기부를 한 데 이어, ‘미쉐린 스타 하트 위크 피크닉 행사’에 참가한 미쉐린 스타 레스토랑들은 모든 판매 수익금을 월드비전 ‘꿈꾸는아이들’ 교육 지원에 기부하며 나눔의 가치를 더했다.

미쉐린 가이드 서울 소개

미쉐린 가이드는 미쉐린 그룹에서 1900년부터 자동차 여행자들을 위해 도움이 되는 정보를 담아 배포하기 시작한 빨간색 표지의 소책자로, 오늘날까지 엄격하고 공정한 방식을 유지해 전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레스토랑·호텔 평가서다. 현재는 전 세계 32개국에서 최고의 레스토랑과 호텔을 선정하고 있다. 전문 평가원은 일본, 미국, 중국, 유럽 어디에서든 이러한 객관적인 기준을 적용해 평가하고 있으며 그 결과로 파리, 도쿄, 뉴욕 등 어느 곳의 레스토랑을 방문해도 동일한 등급의 레스토랑에서는 같은 가치를 느낄 수 있다.

언론연락처: 미쉐린 가이드 서울 홍보대행 이오스커뮤니케이션스 이가영 대리 02-3477-642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